여성들이 행복하기 위해서는..?

요실금 하면 노인들의 질환으로 알려져 있지만 최근에는 30대들도 요실금을 겪고 있다고 한다.


자기도 모르는 사이에 흐르기도 하고, 웃거나 재채기를 할 때마다


찔끔찔끔 나오는 요실금은 몰론, 복부통증을 일으키는 심각한 요실금까지 다양하지


 대부분 여성들은 큰 질환이라기 보다는 갱년기 장애정도로 느끼기도한다.


쉽게 말하자면 요실금 연령대가 낮아졌다기 보다는 그동안 쉬쉬하면서


남편 몰래 성인용 기저귀를 차거나 가슴앓이를 했던 여성들이 많았었지만


최근에는 다행히 여성들이 성관련 문제나 질환등에그나마 조금씩 적극적이면서


숨겨왔던 부분들에 대해 대화를 하기 위한 노력이 늘고 있다는 것이다


단적인 예가 여성전용 기저귀 CF가 공중파를 타기 시작한 것이 몇 년 안된다. 요실금은 원초적 질환인데도 불구하고…




여성의 행복은 아주 쉽고 단순하다.


족스럽지 않은 부분들을 숨기고 피하지말고 적극적으로 개선하기 위해


노력하는 것이 더욱더 아름답고 여성답다는 인식을 갖는 것부터 시작해야 한다는 것이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